필리핀 초대전에 출품. 작품 <환>, <두 사람>, <비개인 뒤> 등을 제작했다.
누하동 집에서 옥인동으로 이사한다. 몇년 후 이층에 방을 들여 소원하던 화실을 마련한다.

Category